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18년02월06일 13시53분    펌   홈페이지: -   조회 : 215  
 "평창 파견공무원 여건 열악"

10명이 한방서 자고 급식도 부실…"평창 파견공무원 여건 열악"


•전공노, 파견공무원들 제보 공개…"열정페이 강요 말고 시급히 개선해야"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제공]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현지에 장기 파견돼 행사를 준비하는 공무원들의 근무여건이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전국공무원노동조합(전공노)에 따르면 평창올림픽과 관련해 정부가 동원한 공무원 수는 8천명 가량 된다.





이들이 머무는 숙소 중 일부는 10명이 한 방에 거주하는 방식이어서 생활에 어려움이 큰 데다 같은 층에 남녀를 함께 배정해 시설 이용에도 불편이 따르는 것으로 파악됐다.

7인 1실인 숙소에는 화장실이 1개에 불과하고, 객실 정원 수보다 1∼2명을 더 늘려 배치해 파견공무원들 사이에 불만이 터져 나오고 있다.



한겨울 강추위에도 난방이나 온수가 제공되지 않는가 하면 화장실, 샤워장 등이 공용시설이다 보니 많은 인원이 한데 몰려 제대로 씻지 못하는 일도 비일비재한 실정이다.

특히 일부에게는 청소도 안 된 미사용 고교기숙사를 숙소로 제공했고, 아직 숙소배정조차 받지 못해 임시숙소에 머무는 인력도 있다고 한다.

여기에 '부실 급식' 논란도 일고 있다.

급식단가에 미치지 못하는 식사가 나오기도 하고, 컨테이너 사무실 근무자에게는 차가운 도시락이 제공돼 일부 인원은 자비로 인근 식당을 이용하기도 했다.

게다가 휴일에는 아예 급식이 나오지 않는 사례도 있었다.

불편 사항은 이뿐만이 아니다. 숙소와 근무지 거리가 최대 90분까지 소요되고, 새벽 퇴근에도 오전 업무배정에 따른 휴식이 보장되지 않는 경우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성근무자의 경우 새벽 교대 시 교통수단이 없어 도보로 이동하다 보니 범죄 등의 위험에 노출될 가능성이 크다고 전공노는 설명했다.

전공노는 "평창올림픽·패럴림픽의 평화적이고 성공적인 개최를 희망한다"면서도 "군사정권 시절 인력동원처럼 국가의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올림픽 참여인력에 '열정페이'를 강요하는 현재 상황은 시급히 개선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 단체는 "이런 사실을 파견 현장에서 일하는 공무원 제보로 확인해 평창올림픽조직위원회에 2차례에 걸쳐 항의했지만, 미온적인 대처로 열악한 근무환경에 대한 제보가 여전히 잇따르고 있다"고 덧붙였다.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9125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457 페이지 ]
9125   정화조 회사 파업 관련 사항 알림  [2] 오수정화계장 04월20일 120
9124   집회소음 너무합니다.  [1] 노조원5 04월20일 95
9123   5월 초에 성과금 지급해주시면 안될까요?(동래구)  [4] 조합원 04월17일 644
9122     5월 초에 성과금 지급해주시면 안될까요?(동래구)  [2] 동래구지부 04월17일 416
9121   시끄러워서 일을 못하겠습니다.  [3] 직원 04월17일 257
9120   {공고-고윙에듀 장학교육센터] 인기 자격증과정 인터넷 전액장학교육 수강생 모집   무료교육원 04월16일 18
9119   꽃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   기억.... 04월16일 57
9118   천안함은 국고낭비와 세월호는 부정선거 물타기 학살극같다   진짜보수 04월16일 22
9117   '퇴직자만나면 신고'‥강화된 공무원 윤리규정 17일 시행   이데일리 04월16일 37
9116   다이렉트 자동차보험료 비교견적사이트 이용자 증가   강형호 04월13일 20
9115   노조 설립 떡 감사  [4] 조합원 04월13일 280
9114   화명수목원 무기계약직 채용비리 공무원·숲해설가 입건   뉴스통신 04월09일 95
9113   ‘공무원 가족 천지’가 된 기장군도시관리공단   04월09일 87
9112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04월07일 140
9111   "원직복직, 더이상 기다릴 수 없다" 공무원노조 무기한 단식 돌입   원직복직 04월06일 42
9110   6수 만에 '합법'된 전공노..좌충우돌 투쟁의 역사   경향신문 04월04일 47
9109   제주 4.3 사건이란   04월03일 107
9108   ●공고●유망자격증 100여과정 무료수강혜택 교육생 모집   무료교육원 03월30일 212
9107   공무원노조, 14만의 힘으로 ‘설립신고’ 그 길에 우뚝 서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03월29일 70
9106   전공노, 9년 만에 합법노조됐다…고용부 설립신고증 교부   연합뉴스 03월29일 61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