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18년04월16일 13시17분     이데일리    홈페이지: -   조회 : 62  
 '퇴직자만나면 신고'‥강화된 공무원 윤리규정 17일 시행

[세종=이데일리 김상윤 기자] 공무원의 윤리 규정을 대폭 강화한 ‘공무원 행동강령’이 17일부터 시행된다. 지난 2016년 공무원에 대한 청탁을 금지하는 ‘청탁금지법(김영란법)’이 시행된 데 이어 공무원의 행동 기준도 엄격해 진다. 공무원의 이해충돌을 방지하면서 사전에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막겠다는 취지다. 

이 강령은 공무원이 이해관계자에게 사적으로 노무를 요구하지 못하게 하고, 고위 공무원 등이 자신의 가족을 산하기관에 취직시키거나 계약을 맺지 못하게 하는 등 공무원 지위를 이용한 각종 ‘갑질’을 방지하는 내용이 대거 포함돼 있다. 

특히 공무원들이 긴장하는 대목은 퇴직 공무원 ‘OB’ 접촉을 사실상 금지한 규정이다. 공무원은 퇴임 후 2년이 지나지 않은 소속 기관 퇴직자와 골프, 여행, 사행성 오락을 같이하는 행위 등 사적 접촉을 하는 경우 소속 기관의 장에게 신고해야 한다. 

공무원들 사이에서는 신고하고 만날 바에야 차라리 만남 자체를 회피하는 게 낫다는 분위기다.

앞서 공정거래위원회도 올해부터 공정위 공무원이 퇴직자 등 일정요건에 해당하는 외부인과 접촉할 경우 그 내용을 보고하도록하는 ‘외부인 접촉 관리규정(훈령)’을 시행하고 있다.

외부인 접촉 보고 대상자는 △외형거래액 100억이상 법무법인, 합동법률사무소 28개 소속 변호사, 회개사 △자산 5조원 이상 공시대상기업집단 소속된 공정위 대관 임·직원 △공정위 퇴직자 중 법무법인과 대기업에 재취업한 자다. 면담 자체는 문제가 아니지만 일일이 신고를 해야하는 터라 최근 공정위에서는 사적 면담 자체를 자제하고 있는 기류가 흐르고 있다. 

한 공무원은 “그간 선배 전화가 올 경우 안 받기도 어렵고, 받기도 부담스러웠던 것이 사실”이라면서 “규정이 강화되면 선배들도 불미스러운 일로 전화하는 일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다른 공무원은 “부당하게 정보를 요구하거나 압력을 행사하는 것은 문제이긴 하지만, 사적인 면담접촉 조차 일일이 기록하게 되면 나중에 혹시라도 탈이 생길지도 몰라 차라리 안 만나는 게 낫다”고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9181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460 페이지 ]
9181   ★무료★ 재취업에 도움되는 100여과정 유망자격증 수강생모집   무료교육원 06월19일 12
9180   6.12 북미정상회담 성공의 배경과 의의   기고문 06월18일 27
9179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행정안전부 장관 면담]   전국공무원노조 06월15일 53
9178   7월, 서울에서 열리는 맑시즘2018에 초대합니다!   노동자연대 06월15일 17
9177   “화재안전 특별조사” 실시 관련 지방자치단체 소방청 인력파견 대응 지침   전국공무원노조 06월15일 41
9176   [LG전자]:::::6월 퓨리케어:::::렌탈 긴급 프로모션정책!!!:::::최대 지원중!   LG전자렌탈 06월12일 31
9175   ★무료★ 재취업에 도움되는 100여과정 유망자격증 수강생모집   무료교육원 06월11일 40
9174   [광고] 실비보험다모아 같은 보장에 가장 저렴한 보험상품을 추천   담당자 06월11일 12
9173   김명수 대법원장 출근길 발언 요지는 ‘양승태 봐주고 이제 그만 덮자’   민중의 소리 06월11일 17
9172   “초미세먼지로 1년에 만 2천 명 조기사망”…국내 최초 발표   06월11일 15
9171   재판거래 의혹...부산지법 부장판사들도 "검찰수사 촉구"   연합뉴스 06월08일 29
9170   제7회 부산시장 입후보자 정책질의서 답변보고   부산본부 06월07일 64
9169   7월, 서울에서 열리는 맑시즘2018에 초대합니다!   노동자연대 06월05일 22
9168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06월01일 110
9167   강제징용노동자상 행정대집행 및 공무원 동원 반대 기자회견 및 동구청 간담회 진행   부산본부 06월01일 22
9166   하계열 구청장의 부당한 인사 지시에 대한 해명을 요구한다!   부산진구 06월01일 116
9165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선거사무 종사자 공무인정 쟁취!   전국공무원노동조합 05월29일 112
9164   【무료수강-온라인】 직업능력개발 1급 자격증 교육생 선발   서울심리상담연수원 05월25일 155
9163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정답입니다.   부산지역본부 05월24일 81
9162   부산시청조합원 대상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홍보 선전전   부산지역본부 05월24일 34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