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20년08월03일    전공노   홈페이지: -   조회 : 182  
 [성명]한반도 평화와 국민의 생명을 위협하는 ‘한미연합군사훈련’은 즉각 중단되어야 한다!


[성명서]

 

한반도 평화와 국민의 생명을 위협하는 ‘한미연합군사훈련’은 즉각 중단되어야 한다!

 


정경두 국방부장관이 28일 국회 국방위 전체회의에서 ‘한미연합군사훈련’ 실시 시점이 다음 달 중순이라며 강행 의사를 밝혔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전호일, 이하 공무원노조)은 한반도의 긴장을 고조시키고, 코로나19로 인한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일체의 한미군사훈련 중단을 강력히 요구한다.

 

한미군사훈련은 4·27판문점선언과 9·19평양공동선언을 정면으로 위반하는 반평화적 도발행위다. 실상 매년 8월에 실시됐던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 등 한미군사훈련은 2018년부터 축소되거나 중단되어왔다.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사건 등 일촉즉발의 한반도 위기가 진정된 지 한 달 남짓밖에 지나지 않았다. 북측의 ‘군사행동’은 현재도 철회가 아닌 ‘보류’상태다. 이 상황에서 남측이 평화를 위한 대화보다 군사훈련에 나설 경우 어떠한 상황이 벌어질 지 예측하기 힘들다.

 

더구나 을지프리덤가디언(UFG)또한 9월로 연기해 실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을지연습을 포함한 UFG는 공무원 비상소집, 전쟁수행기구 운영훈련, 종합상황실 설치. 운영, 주민 이동훈련, 행정기관 소산이동훈련 등의 내용으로 사실상 전시체제를 상정하고 이루어진다.

 

군인을 포함해 공공기관 노동자와 공무원 대다수를 동원하는 훈련과정에서 과중한 업무로 인한 건강권 침해와 코로나19 감염위험, 행정서비스의 지체 등 많은 문제점이 있는 대규모 군사훈련이다.

 

또한 코로나19 대응과 방역에도 모자라는 공공부문의 노동력을 전쟁연습에 동원하려는 발상은 즉각 중단돼야 마땅하다.


또한 31일 현재 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7만 명을 넘고 사망자가 15만 명을 넘기는 등 전 세계 사망자의 약23%를 기록하고 있는 미국과의 군사행동은 국민의 생명을 위협하는 일이기도 하다.

 

정병두 국방장관은 미국에서 들어오는 미군들에게 방역태세를 특별히 강화시킨다고 말했지만, 이달 미국에서 들어온 주한미군 장병 12명과 가족 2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는 등 현재 주한미군 누적 확진자 수는 100명을 훌쩍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상황에서 만약 북에 대한 군사적 도발행위가 강행될 경우 그 피해는 우리 국민에게 돌아올 것이 자명하다.

 

문재인 정부는 지금 즉시 ‘한미연합군사훈련’ 등 모든 전쟁훈련을 중단해야 하며, 동아시아의 군사적 긴장해소와 불가역적인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해 나서야 한다.

 

공무원노조는 110만 공무원의 대표조직으로서 한반도의 평화 위기를 더욱 엄중히 인식하고 자주평화통일의 한길로 더욱 매진해 나갈 것이다.

 

 

2020년 7월 31일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ㅜㅜㅜ (20/08/03/ 13:09)
한반도의 긴장은 현북한에 찍소리 못하고 눈치만 보는 현좌파 집권세력 때문이다!! 북한에 찍소리도 못하는 종북좌파 시끼들!!!
 11 (20/08/03/ 13:00)
시국이 어려울때 한미동맹 더욱 강화하라!!!
 qw (20/08/03/ 12:59)
미친소리 하고 있네!!! 직협 정신차렷!!!
                                                          
[ 전체 총 : 10006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501 페이지 ]
10006   시대 단상   시대 09월25일 106
10005   [공고]민주노총 임원 선거일정 공고   민주노총선관위 09월25일 19
10004   [성명]정부와 여당은 해직기간 경력을 인정하는 공무원노조 해직자 원직복직 특별법을 제정하라!   전공노 09월25일 19
10003   [기자회견문]공무원·교원 정치기본권 보장을 위한 관련 7법 개정 선포 기자회견   전공노 09월25일 20
10002   [기자회견문]고용노동부는 (구)공무원노조 법외노조 통보 즉각 취소하고 공무원노조와 희생자들의 피해를 원상회복하라!   전공노 09월21일 52
10001   우리동네 캐릭터 투표에 관한 고찰  [8] 우리동네캐릭터 09월21일 1417
10000   무안군 공무원노조 “갑질 공무원 직위 해제해야”  [1] KBS 09월18일 195
9999   제2회 공무원 노동문학상 공모   전공노 09월18일 38
9998   꼰대에 대하여  [5] 09월17일 849
9997   “국세청은 공무원 포상금 부당과세 직권 취소하라”   전공노 09월17일 47
9996   명인미담한의원 협약 알림 (동래구 조합원 적용가능)   부산본부 09월16일 80
9995   '지하차도 참사' 부산시장 권한대행 직무유기 혐의 기소의견 송치(종합)  [1] 뉴스1 09월15일 198
9994   추미애 사퇴? 조국의 전철을 밟을 것인가?  [2] 언론개혁 09월14일 157
9993   공무원이 전화를 돌리는 이유   09월14일 249
9992   동래구청 임직원분들 및 가족분들을 위한 밝.은.성.모.안.과(강남점·부산점) 의료복지 안내   담당자 09월11일 43
9991   포상금 과세에 대한 공무원노조 활동보고   전공노 09월11일 61
9990   구속자 석방! 정치검찰 규탄! 정치기본권 쟁취!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부산본부 09월10일 25
9989   공무원노조 간부가 구속이 된 이유? 공무원 정치기본권 보장을 위한 선전전 진행   광주본부 09월08일 90
9988   한국사회복지행정연구회 "2차 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해야 효과 커질 것"   스포츠서울 09월07일 96
9987   쓰러지고 또 쓰러지고…코로나19·태풍 최전선에 선 공무원들   쿠키뉴스 09월04일 244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