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21년11월29일    MBC   홈페이지: -   조회 : 310  
 [제보는 MBC] "나 구의원인데" 뻔뻔한 갑질‥'어린이 보호구역' 주차도

앵커

대구 달서구에서, 주민들의 삶을 살피고 돌봐야 하는 구의원이 오히려 갑질을 일삼고 있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자신이 운영하는 태권도장의 승합차를 어린이보호구역에 당당하게 주차를 하는가 하면, 태권도장 직원들에게 먼저 백신을 놓아달라는 요구까지 했다는데요.

제보는 MBC, 윤영균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대구 달서구의 왕복 4차로 도로.

서서히 다가온 노란색 태권도장 승합차가 길옆에 멈춰 섭니다.

차에서 내린 운전자는 번호판이 달린 뒷문을 열어 올립니다.

고정식 무인 단속 카메라에 단속되지 않기 위해서입니다.

[대구 달서구청 관계자]
"고정되어 있다 보니 번호판이 인식이 안 될 경우에는 고정 CCTV로는 단속은 불가합니다. 그런 경우는."

그런데 이곳은 바로 인근에 초등학교와 중학교가 있는 어린이 보호구역으로 모든 차량의 주정차가 금지된 곳입니다.

운전자는 태권도장의 관장이기도 한 대구 달서구의 현역 구의원 A씨.

취재가 시작되자 A 구의원은 불법주차를 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대구 달서구 A 구의원]
"그거(불법 주차)를 한 번 정도인가 두 번 정도를 하다가 해결을 해서… 올해부터는 계속 그 안쪽에 대고 있습니다."
<올해는 그렇게 하신 적이 없고?>
"그렇죠."

지난 8월에는 태권도장 직원들이 먼저 백신을 맞을 수 있게 해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하지만 공무원 노조의 항의에 요구를 철회했습니다.

그런데 같은 달 자가격리 중인 민원인의 집에 보건소 직원이 직접 찾아가 검사를 해 줄 것을 요구했습니다.

[김규환/전국공무원노동조합 달서구지부장]
"중대본의 지침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보건소 차량을 보내라 뭐 이런 식으로 하니까… 안 된다. 지침 때문에 안 된다니까, '(보건)소장님 바꿔라' 이런 식으로 이야기하는 게…"

보건소 측은 지침에도 없고 인력이 부족해 불가능한 상황이었지만 결국 요구에 따를 수밖에 없었습니다.

[대구 달서구 A 구의원]
"정중하게 부탁을 한 건데, 갓난아기 놔두고 검사받으러 가라고 하는데 이게 말이 안 되는 거 같다…"

각종 갑질을 일삼았다는 의혹이 일던 시기, 이 구의원은 대구 달서구 의회 윤리특별위원회에 소속되어 있었습니다.

MBC뉴스 윤영균입니다.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10948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548 페이지 ]
10948   폐기물업 겸직하며 꼼수로 9750만 원 가로챈 수영구청 공무원 등 5명 검거   부산일보 01월26일 113
10947   코로나19 단속 정보 알려주고 돈 받은 전 제주경찰 기소   연합뉴스 01월26일 51
10946   강동구청 공무원이 공금 115억원 빼돌려…경찰에 체포   연합뉴스 01월26일 68
10945   공무원연금 소득공백 해소 농성투쟁 보고 및 총력투쟁선포 기자회견   전공노 01월25일 45
10944   [기자회견문]120만 공무원노동자의 노후는 국가가 책임져라!   전공노 01월25일 42
10943   제11기 공무원노조 임원선출 ··· 부위원장, 회감·선관위원장 등 선출   공무원U신문 01월24일 45
10942   "울산지법 부장판사가 직원들에게 갑질"…법원노조, 인권위에 진정   뉴스1 01월24일 94
10941   '사수'의 20년 넘어 '쟁취'의 새로운 시대 열어가자!   공무원U신문 01월24일 77
10940   "스파게티 만들어 줄게"…30살 어린 신입 집에 초대하더니 돌변한 공무원   매일경제 01월24일 159
10939   '교제 전 다른 동료 만났나..' CCTV 불법 열람한 경찰관들   연합뉴스 01월21일 190
10938   누구를 위한 마스크인가  [4] 마스크 01월20일 827
10937     누구를 위한 마스크인가   상식이 01월21일 378
10936       누구를 위한 마스크인가   ㅅㅂㅈ 01월21일 336
10935   선거사무 제도 개선을 위한 부산본부 부산시 선관위 면담 결과   부산본부 01월20일 133
10934   김포시 간부급 공무원 2명 건설사 전복세트 수수…시, 조사 착수   뉴스1 01월20일 114
10933   구청장 비서실장이 감사관으로…부산 연제구, 인사 적격성 논란   연합뉴스 01월20일 177
10932   [단독] '코시국에 골프 접대' 김해시 공무원들, 행안부 조사 중   더팩트 01월19일 127
10931   윤차원 시의원, “계룡시 승진인사 특혜, 조직이 썩고 있다”   충청뉴스 01월19일 97
10930   시의원 8선인데…친동생 집에 6억7000짜리 다리 하나쯤, 문제 있나?   더팩트 01월18일 164
10929   "방어권 보장한다"…공무원 고충심사 답변서 제공 의무화   머니투데이 01월18일 141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