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18년01월24일 16시01분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홈페이지: -   조회 : 105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성명]자치단체장의 인사전횡도 용납할 수 없는 적폐이다!


 

[성명서]

 

자치단체장의 인사전횡도 용납할 수 없는 적폐이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김주업, 이하 공무원노조)은 자치단체장들의 특혜성, 선거용 인사부정을 용납할 수 없으며, 이에 대한 특단의 대책을 정부에 요구한다.

 

올해 1월 부산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직권남용 혐의를 받은 오 군수 사건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오 군수가 자격 요건이 안 되는 6급 공무원이 사무관(5급)으로 승진하는 데 부당한 압력을 행사한 혐의다.

 

지방선거를 앞두고 있는 만큼 검찰은 신속하고 명명백백히 진상을 밝혀내야 할 것이다.

 

이외에도 전국 각지에서는 지방자치선거를 앞두고 자치단체장의 인사전횡을 고발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전북 순창군에서는 무원칙한 인사를 규탄하는 집회가 벌어지고 있다. 사전예고 된 사무관 승진대상자가 모두 탈락하고 무원칙한 인사가 이뤄졌기 때문이다.

 

광주 서구청은 상반기 정기인사 과정에서 인사예고안이 변경되는 파행이 이뤄졌다.

 

경북 상주시 또한 상반기 인사과정에서 근무평정제도와 연공서열에 대한 원칙이 무시되고 밀실 승진이 이뤄져 비난을 받고 있다.

 

경남도청은 지방분권에 역행하는 도청 간부의 시군 배치로 인사 가로채기라는 지탄을 받았다.

 

공직사회는 자치단체장의 부조리한 인사전횡에 분노하고 있는데, 정작 정부는 뒷짐만 지고 있는 모양새이다.

 

공무원 인사행정은 주민생활과 밀접한 관계를 가진다. 인사행정의 일관성, 객관성과 공정성은 직원 사기진작, 업무능률 향상, 건전한 조직문화 배양으로 이어져, 결국 행정서비스의 질적 향상과 지역 및 국가 발전으로 귀결되기 때문이다. 공직사회의 부패 단절은 정권의 의지에 달린 문제이다.

 

공무원노조는 요구한다.

 

첫째, 인사행정의 전문성과 대표성, 정치적 독립성을 보장하라. 자격기준을 구체적으로 명확하게 마련하고, 인사위원에 외부위원의 참여를 의무화하라.

 

둘째, 인사 관련 위원회를 정례화하고 실질적 심의기구로 역할을 부여해야 한다. 사무관급 이상 승진인사의 사전심의를 위해 서면 심사만이 아니라 다면평가(360-Degree Appraisal) 등을 활용해야 한다.

 

셋째, 승진심사 대상자, 심사기준, 심사위원 공개 등 투명성을 확보해야 한다. 상위의 승진후보자가 탈락하면 그 사유를 명시하고, 위법한 인사가 이뤄졌을 경우 즉각 시정하도록 제도를 마련해야 한다.

 

해마다 지방선거를 앞두고 반복되고 있는 자치단체의 인사부정을 더 이상 용납해서는 안 된다. 이는 공직사회의 줄 세우기를 심화시키고 매관매직을 성행하게 해 부정부패를 더욱 가속하는 결과를 낳을 것이다.

 

공무원노조는 공직사회개혁, 부정부패추방의 기치로 국민의 불신과 지탄의 대상이 되는 인사비리를 뿌리 뽑아 나갈 것이다.

 


2018년 1월 24일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9163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459 페이지 ]
9163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정답입니다.   부산지역본부 05월24일 13
9162   부산시청조합원 대상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홍보 선전전   부산지역본부 05월24일 9
9161   [LG전자]:::::퓨리케어:::::렌탈 긴급 프로모션정책!!!:::::최대 지원중!   LG전자렌탈 05월24일 12
9160   [기자수첩] ‘그래! 나 공무원이다’   05월24일 49
9159   서울시, 4급 이상 간부 전원에 '노동 교육'   연합뉴스 05월18일 61
9158   정화조업체 파업 관련사항 알림(2차)   오수정화계장 05월17일 196
9157   문재인 대통령, ”해외은닉재산 반드시 찾아내 환수하라”   오마이뉴스 05월17일 39
9156   스피커 소리가 심한것 아닙니까???  [3] 조합원 05월16일 381
9155   3급 직제 마련됐지만 승진 대상 없는 지자체   서울신문 05월15일 136
9154   ‘해임이면 끝’이던 공공기관 임원 문책… ‘다양하게·엄격하게’   국민일보 05월15일 27
9153   5월, 우리의 노동을 돌아보는 연극 '옥탑방 두 여자'와 1만원 노동자예매로 함께하세요   극단새벽 05월10일 30
9152   "구청 공무원이 기간제 근로자 벌초 등 개인 일에 강제동원"   연합뉴스 05월10일 140
9151   [제휴안과]동래구청 임직원(가족포함) 및 지인들을 위한, 밝.은.성.모.안.과 라식/라섹/백내장 혜택   발은성모안과 05월08일 52
9150   내 차 제값받는 괜찮은 어플입니다.   조합원 05월07일 51
9149   혈당, 혈압, 건강에 관심 있으신 분들은 보세요!   동래주민 05월07일 38
9148   "노동자상 지킴이 활동으로 일본책임 촉구 계속해 갈 것"   공무원U신문 05월02일 41
9147   최근 현안에 대해....  [4] 조합원 05월01일 852
9146   남구 노동절 특별휴가 실시 알림   조합원 05월01일 147
9145   북구 노동절 특별휴가 실시 알림   나도 05월01일 95
9144   사하구 노동절 특별휴가 실시 알림   조합원2 05월01일 78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