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18년03월05일 14시57분    분할연금   홈페이지: -   조회 : 91  
 이혼시 상대방의 공무원연금수급권, 60세 이전에도 분할연금 수급 가능할까

공무원연금법 제46조의3 제1항 제3호와 부칙 제2조 제2항에 의하면 2016년부터 2021년까지는 배우자에게 지급되는 분할연금 수급가능연령은 60세부터다.

그런데 최근 이혼하면서 재산분할로서 공무원연금 분할이 별도로 결정된 경우에는 60세에 도달하지 않아도 분할연금을 받을 수 있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행정법원 행정5부는 A씨가 공무원연금공단을 상대로 낸 ‘분할연금 지급불가처분 취소소송’에서 원고승소 판결(2017구합63825)했다. 

A씨는 공무원이던 남편 B씨와 이혼소송을 통해 법원으로부터 이혼판결과 함께 ‘B씨가 매월 받는 공무원연금의 절반을 나누라’는 화해권고결정을 받았다. 

이혼이 확정되자 A씨는 공무원연금공단에 분할연금 지급을 신청했지만 공단은 “A씨가 수급가능연령인 60세가 되지 않아 지급할 수 없다”면서 거부했다. 그러자 A씨는 “공무원연금법에 협의나 재판상 이혼 과정에서 연금분할이 별도로 결정된 경우 분할연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예외규정을 두고 있다”면서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법원은 “공단이 특례규정을 제46조의3 2항에 대한 예외로 한정적으로 해석해 60세가 돼야 한다는 등 제46조의3 1항에서 정한 분할연금 수급권자의 요건을 모두 갖춰야 한다고 보고 신청을 거부한 것은 위법하다”면서 “이혼 시 공무원연금을 나누기로 협의했다면 공무원 아닌 배우자는 공무원연금법상 분할연금 수급가능연령인 60세에 도달하지 않아도 분할연금을 받을 수 있다”고 판결했다. 

국민연금법 제64조 제1항은 ‘혼인기간이 5년 이상인 자가 배우자와 이혼하고, 배우자였던 사람이 노령연금 수급권자이며, 60세가 되었을 경우에는 그때부터 그가 생존하는 동안 배우자였던 자의 노령연금을 분할한 일정한 금액의 연금을 받을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고, 분할연금액은 배우자였던 자의 노령연금액 중 혼인기간에 해당하는 연금액을 균등하게 나눈 금액으로 한정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법무법인 명경(아이사랑변호사닷컴)의 임희정(39•사법연수원 42기) 변호사는 “국민연금법상 분할연금제도는 국민연금가입자인 배우자와 이혼한 자가 일정 연령에 도달하게 되면 그 배우자였던 자가 받는 노령연금액 중 혼인기간에 해당하는 연금액을 균분하도록 하는 것으로서, 혼인의 파탄사유나 기여정도와 상관없이 배우자와 이혼한 자의 노후안정을 위하여 일정액의 소득을 보장해 주는 제도”라며 “이혼 시 재산분할 문제는 이혼 후의 삶에 영향이 미칠 수 있는 중요한 사안이기 때문에 법률적 조력을 받아 소송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9181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460 페이지 ]
9181   ★무료★ 재취업에 도움되는 100여과정 유망자격증 수강생모집   무료교육원 06월19일 12
9180   6.12 북미정상회담 성공의 배경과 의의   기고문 06월18일 27
9179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행정안전부 장관 면담]   전국공무원노조 06월15일 53
9178   7월, 서울에서 열리는 맑시즘2018에 초대합니다!   노동자연대 06월15일 17
9177   “화재안전 특별조사” 실시 관련 지방자치단체 소방청 인력파견 대응 지침   전국공무원노조 06월15일 41
9176   [LG전자]:::::6월 퓨리케어:::::렌탈 긴급 프로모션정책!!!:::::최대 지원중!   LG전자렌탈 06월12일 31
9175   ★무료★ 재취업에 도움되는 100여과정 유망자격증 수강생모집   무료교육원 06월11일 40
9174   [광고] 실비보험다모아 같은 보장에 가장 저렴한 보험상품을 추천   담당자 06월11일 12
9173   김명수 대법원장 출근길 발언 요지는 ‘양승태 봐주고 이제 그만 덮자’   민중의 소리 06월11일 17
9172   “초미세먼지로 1년에 만 2천 명 조기사망”…국내 최초 발표   06월11일 15
9171   재판거래 의혹...부산지법 부장판사들도 "검찰수사 촉구"   연합뉴스 06월08일 29
9170   제7회 부산시장 입후보자 정책질의서 답변보고   부산본부 06월07일 64
9169   7월, 서울에서 열리는 맑시즘2018에 초대합니다!   노동자연대 06월05일 22
9168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06월01일 110
9167   강제징용노동자상 행정대집행 및 공무원 동원 반대 기자회견 및 동구청 간담회 진행   부산본부 06월01일 22
9166   하계열 구청장의 부당한 인사 지시에 대한 해명을 요구한다!   부산진구 06월01일 116
9165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선거사무 종사자 공무인정 쟁취!   전국공무원노동조합 05월29일 112
9164   【무료수강-온라인】 직업능력개발 1급 자격증 교육생 선발   서울심리상담연수원 05월25일 155
9163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정답입니다.   부산지역본부 05월24일 81
9162   부산시청조합원 대상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홍보 선전전   부산지역본부 05월24일 34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