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18년04월09일 10시01분    펌   홈페이지: -   조회 : 127  
 ‘공무원 가족 천지’가 된 기장군도시관리공단

기장군도시관리공단 입구 전경.  


[부산=일요신문] 하용성 기자 = 부산 기장군이 인사에 대한 직권남용 등으로 오규석 군수가 기소된 데 이어, 산하 기관에서도 인사와 관련 의혹이 불거졌다. 

기장군도시관리공단에 군청 공무원 가족들이 대거 취업한 것으로 드러나면서 그 배경을 두고 숱한 억측과 논란이 이는 것이다. 

6일 현재 기장군공무원노조 홈페이지에는 기장군 소속 공무원 가족들의 기장군도시관리공단 취업을 두고 비난이 거세다.  

특히 취업한 공단 직원들이 대부분이 기장군 소속 공무원들의 부인(妻)들이어서 ‘부인천하(天下)’란 비아냥거리는 말이 나온다. 

기장군공무원노조 홈페이지에는 “보나마나한 상황...강원랜드도 수사하는데, 기장군도시관리공단은 왜 수사 안할까?”, “누가 봐도...노조는 왜 고발하지 않을까?” 등 관계당국의 신속한 수사를 촉구하는 내용까지 올라와 있다. 

지금까지 확인된 바에 따르면 기장군도시관리공단은 지난 2009년 7월 기장군내 주요 시설(복지관, 스포츠센터, 주차관리 등) 관리를 도맡아 하는 공단으로 출발했다. 

현재 118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이번에 논란이 된 인원은 6~7명에 이른다.

문제는 기장군이 관리·감독하는 공단에 현재 기장공무원 가족이 얼마나 근무하는지에 대한 자료가 없다는 점이다.  

따라서 이번 기회에 전수 조사가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이와 관련 기장군도시관리공단 관계자는 “기장군 공무원 가족 누가 취업했는지는 알 수 없는 상황”이라며 “채용은 외부 심사위원들이 공정한 심사와 평가를 내려 채용하는 시스템이어서 취업비리와는 거리가 멀다”고 밝혔다. 

기장군 관계자는 “채용은 전적으로 공단이 알아서 하는 일”이라며 “기장군 직원 가족들 가운데 누가 취업했는지는 알 수도, 알 필요도 없지 않느냐”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이들의 해명으로는 논란을 불식시키기 힘들 것으로 보인다. 일각에서는 기장군의 예산이 투입되는 기관에 대한 채용인 만큼, 공정한 채용에 대한 관리·감독 의무가 없다는 기장군의 주장은 선뜻 납득하기 어렵다는 지적도 나온다. 

한편, 기장군도시관리공단은 출범한지 2년이 지난 2011년에 68명에서 82명, 이듬해 2012년 82명에서 124명으로 직원 수가 56명이나 대폭 증원됐다. 이 모두가 오규석 군수 재임 시절에 발생한 일이다. 

ilyo33@ilyo.co.kr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9202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461 페이지 ]
9202   박원순 “최저임금, 대기업과 프랜차이즈 본사는 왜 침묵하나”   한겨레 07월20일 16
9201   1분안에 끝낸다! 단체교섭 표준안 쉽게 보기[조합활동 보장편]   전국공무원노동조합 07월20일 20
9200   ●공고●유망자격증 100여과정 무료수강혜택 교육생 모집   무료교육원 07월19일 9
9199   ★무료★ 재취업에 도움되는 100여과정 유망자격증 수강생모집   무료교육원 07월12일 22
9198   올해 을지연습 안한다…안보정세 감안해 잠정 유예   국제뉴스 07월11일 87
9197   일본, 공무원도 잔업 규제...연간 360시간 상한   뉴스핌 07월11일 44
9196   공무원노조 서울본부, 박원순 시장에 단체교섭 요구   매일노동 07월10일 44
9195   [제휴안과] 동래구청 임직원(가족포함)분들을 위한 밝.은.성.모.안.과(라식/라섹/백내장) 의료복지 안내   염승현팀장 07월10일 56
9194   실천하자  [2] 조하번 07월09일 741
9193   모멸감 준 민원인에 반말·욕설 공무원…인권위, 직무교육 권고   SBS 뉴스 07월09일 182
9192   공무직 관련 글을 왜 삭제 했는지 지부장께서 해명 바랍니다.  [1] 조합원 07월06일 501
9191   우리는??  [1] 우리 07월06일 548
9190   ★LG유플러스★ 전국공무원 노동조합 특별할인 안내   LG유플러스 07월05일 46
9189   ●공고● 1급민간자격증 100여과정 온라인 무료수강생 모집   무료교육원 07월05일 21
9188   단체 협약안   집행부 07월04일 285
9187   공무원의 일방전입, 전출 한시적 허용 청와대 청원입니다.   공무원 07월04일 155
9186   [광고] 자동차보험료 저렴한 보험사 찾기 다이렉트자동차보험 통합비교사이트   담당자 07월04일 17
9185   공무원 주52시간 근무는?…‘휴일 준수·칼퇴근 장려, 워라밸 확산에 맞춰 가야’   07월04일 61
9184   전공노 영등포지부, 통합노조 비난한 글에 대해 사과글 게시   노조 07월04일 30
9183   [웹자보]공무원노조, 정부와 10년만에 교섭재개   전국공무원노동조합 07월03일 36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