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22년08월05일    한국일보   홈페이지: -   조회 : 478  
 "부시장 우리가 뽑겠다" 경기도에 반기 든 구리시...행안부 결정은?

백경현 구리시장. 구리시 제공

경기 구리시가 관행적으로 도가 임명해 온 부시장 인사에 제동을 걸고 나섰다. 경기도는 보통 소속 2~4급 공무원을 도내 시·군에 부단체장으로 인사해 왔는데, 새로 취임한 백경현 구리시장이 이를 거부한 것이다.

2일 경기도와 구리시에 따르면, 도는 지난달 21일 도내 시·군 부단체장 인사를 단행했다. 하지만 구리시는 “공직사회 안팎의 유능한 인재를 개방직(공개경쟁)으로 뽑겠다”는 백 시장의 지시에 따라 도 차원의 인사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도의 부단체장 인사를 시·군이 거부하는 것은 흔한 일이 아니다. 2006년 군포시가 부시장을 내부에서 승진 임명했다가 6개월 만에 철회한 기록이 있을 정도다.

경기 구리시청. 구리시 제공

이에 경기도는 "지방자치법상 일반 시·군 부단체장은 개방형 직위로 채용할 수 있는 근거가 없다"며 구리시에 통보했다. 도는 1995년 지방자치 부활 이후 ‘지방공무원법 제30조의 2항’의 광역과 기초단체 간 인사교류 규정(도 공무원의 전출입 동의 후 시·군의 장이 임명)에 따라, 도가 시군의 부단체장 인사를 해 온 기조를 깰 수 없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구리시는 법률 검토 결과 "시 자체 임명이 가능하다"며 맞서고 있다. 구리시는 그 근거로 시의 부시장과 군의 부군수, 자치구의 부구청장은 시장·군수·구청장이 임명하도록 명시한 지방자치법 제123조 제4항을 근거로 제시하고 있다.

양측의 주장이 팽팽히 맞서자 구리시가 행정안전부에 유권해석을 의뢰했다. 구리시 관계자는 "행안부가 자체 임용이 가능하다는 결론을 내리면 공개 채용 절차를 진행하고, 그 반대인 경우엔 추후 방침을 논의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유권해석 결과에 따라 다른 시·군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돼 행안부의 결정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종구 기자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11449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573 페이지 ]
11449   한복 입고 근무하는 공주시청 민원실 공무원   연합뉴스 09월27일 122
11448   “국회는 공무원 보수 예산안 전면 재검토하라”   공무원U신문 09월27일 102
11447   최근 2년간 스토킹 혐의 입건 공무원 60명…이중 경찰만 10명   국민일보 09월27일 73
11446   "계룡군문화엑스포 입장권 할당" 충남도 공무원들 반발 목소리  [1] 연합뉴스 09월26일 168
11445   경북 청도서 남녀 공무원 저수지 빠져…1명 사망·1명 중태   헤럴드경제 09월26일 143
11444   공무원 감축하면서 복지 사각지대 발굴!????   사이다TV 09월24일 169
11443   판사는 만취운전 해도 고작 정직 1개월..법원도   한겨레 09월23일 98
11442   부산 북구 공무원 연인 개인정보 무단열람해 경찰 수사   국제신문 09월23일 242
11441   흉기 꺼내는 시늉하며 주민센터 공무원 위협한 60대 집행유예  [1] 뉴시스 09월22일 380
11440   구미시청 소속 30대 여성 공무원 극단적 선택   매일신문 09월22일 285
11439   "어려 보이기 위해" 분실신분증 갖고 클럽 간 인천 남동구 女공무원   뉴시스 09월21일 256
11438   전남도청 공무원, 주차장서 숨진 채 발견.."업무부담 호소"   이데일리 09월20일 306
11437   '거지 같은 공무원'..음성 공무원 이색 복장 근무  [6] 한겨레 09월20일 882
11436   난마돌 관련 17일(토) 동행정복지센터 비상근무 여부  [9] 지부장 09월19일 1458
11435   ‘집단여행 자제’ 방역지침 어긴 공무원…법원 “감봉 부당”   헤럴드경제 09월19일 190
11434   [단독] 검사만 쏙 빠졌다…‘음주운전 1회=퇴출 가능’ 공무원 징계   한겨레 09월19일 144
11433   아침에 나와보니 땅이 말라있던데  [2] 주민센터 09월18일 1214
11432   공무원, 사람 맞습니까?  [23] 비상비상비상 09월17일 2461
11431     공무원, 사람 맞습니까?   지부장 09월18일 735
11430   이런상사 어디까지 참아야하나  [5] 지편한세상 09월16일 1377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