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알림마당 > 헤드라인뉴스

등록시간: 2008년08월19일 14시32분    동래구지부   홈페이지: -   조회 : 1584  
>>
 공무원연금 개정 논의, 어떻게 진행되고 있나?
2008327142612(0).jpg [216 KB]  

 

사진] 지난 3월 26일 ‘연금 개악 반대, 공무원 강제 퇴출 저지 결의대회

 

- 5.3 총궐기를 통해 조합원의 힘으로 일방적인 개정안 제출은 저지

- 공무원 ? 교원 5개단체 공무원연금제도발전위 참여를 통해

  팽팽한 논의 진행 중

- 연금공동대책회의, 발전위 안 마련 후 하반기 공동투쟁과

  대정부교섭 진행할 계획

- 합의가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정부는 언제든지 일방적인 개악을

  단행할 수 있는 상황, 하반기 조합원의 단결 투쟁이 더욱 요구됨

 

5.3 총궐기 공무원노동자의 단결된 투쟁으로 정부의 일방적인 공무원연금법 개악을 막아내었다.

조합원 동지들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현재 민주공무원노조는 공무원연금제도발전위원회에 참여하여 공무원연금법 개선과 관련한 논의를 진행하고 있는 중이다.

연금발전위에는 민주공무원노조, 전국공무원노조, 공무원노총, 전교조, 한국교총 등 공무원 ? 교원의 대표적인 5개 단체가 공무원가입자 대표로 참여하고 있다.

 

6.18 연금발전위 재구성 첫 전체회의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3차례의 전체회의와 6차례의 소위원회가 개최되었다.

이와 함께 공무원 교원 5개 단체는 “공무원연금공동대책회의”를 구성하여 현재 15차에 걸친 공동회의를 통해 발전위 준비 및 대정부 대응 등을 진행하고 있다.

 

공동대책회의는 발전위 참여를 통해 그동안 왜곡되고 과장된 재정추계에 대한 문제제기, 공무원연금 개선의 원칙에 대한 재논의, 적정노후소득 보장을 위한 적정소득대체율 설정, 정부의 책임부담 강화 요구 등을 하고 있다.

특히 “공무원노동자의 안정적인 노후생활 보장을 위한 적정소득대체율 보장”을 연금법 개선의 기본 원칙으로 삼고 관련한 논의를 이끌어가고 있다.

다만, 국민연금과의 형평성 문제와 재정안정화 방안에 있어 팽팽하게 의견이 대립하고 있어 합의가 쉽지 만은 않을 전망이다.

공동대책회의는 국민연금 개악에 대해 심각히 문제제기를 하며, 공적연금 전반을 동반 하향평준화하는 과정에 공무원연금 개정논의가 진행되고 있음을 직시하고, 정책적 대응 뿐만 아니라 공동투쟁 방안도 더불어 논의하고 있다.

 

조합에서는 연금전략기획단을 구성하는 등, 그 동안 지부장단 토론회 등을 통해 보고된 조합의 연금전략 및 정책대안을 보다 구체화 시키고, 공동대책회의 안으로 만들기 위한 노력도 더불어 진행하고 있다. 향후 대정부교섭을 준비하는 과정에 정책대안에 대해 조합원 의견을 수렴하는 사업도 진행할 계획이다.

 

연금발전위에 대표로 참여하고 있는 전국민주공무원노조 이충재 사무처장은

“행안부는 8월 중 입법안을 마련하여 9월 정기국회에 제출하겠다는 입장을 계속적으로 밝히고 있어 언제든지 공무원? 교원노조와의 충분한 논의 없이 개정을 밀어붙일수 있는 상황”이라면서 “조합원 동지들의 보다 많은 관심과 하반기 총력투쟁이 절실하다”고 호소하였다.

 

연금발전위 논의의 주요 쟁점 사항

 

기존 발전위 전문가

연금공동대책회의

연금개혁의 기본원칙

재정안정화가 우선적 목표

적절한 노후소득보장

장기재정

추계문제

연금안 설계의 기본이며, 반드시 필요. 기존 KDI 장기재정추계 인정

재정전망의 추이를 분석하는데는 필요하나, 언론과 국민들에게 과장되고 왜곡된 내용이 전달되는 것은 심각한 문제. KDI 추계의 문제점 지적하고 새로운 재정추계 요구하여 진행중

적정소득

대체율

30년 가입자 40-45% 수준

국제기구 권고(OECD, ILO등)와 해외사례에 비추어 50% 수준 반드시 필요

부담률 조정

재정안정화를 위해 인상 불가피

재정안정화를 위해 인상을 검토하더라도, 정부가 사용자책임을 명확히 하여 추가부담하는 차등부담 필요

신규-재직자 분리적용

다층구조개혁의 과정에서 분리적용 검토

세대간연대를 파괴할 수 있어 반대

퇴직소득 구조개편 여부

다층체계로의 개혁 필요

정부의 사용자로서의 책임과 보험자로서의 책임을 명확히 하는 과정에서 검토

소득재분배 기능 도입

균등지수 도입은 어렵고 일부상위직 연금제한(소득상한제) 가능

공적연금의 기본원칙에 맞게 소득재분배 기능 도입 적극 검토

기타

연금수급 재직요건 완화 (20년->10년)

지급개시연령 60세->65세

 

유족연금 급여율 인하

부부공무원 연금제한

비공무상재해보상제도 도입

 

찬성, 연금사각지대 해소차원에서 반드시 필요

고령고용과 정년연장 등을 함께 고려해야 함

반대

반대

찬성하나 보상차원이 아닌 보험적 성격을 명확화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93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5 페이지 ]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등록일
93   공무원노조, 14만의 힘으로 ‘설립신고’ 그 길에 우뚝 서다!   04월10일
92   공무원노조 제9기 위원장 사무처장 후보에 기호 2번 김주업 - 최현호 당선 확정   01월24일
91   회복투, "'투쟁'으로 9월 정기국회 해직자복직특별법안 통과시키겠다"   09월07일
90   김주업 공무원노조 위원장 본격 업무 돌입   10월21일
89   "반쪽짜리 인사정책기구 구성 철회하라"   07월13일
88   공적연금 개악저지 공동투쟁 결의대회 개최   07월09일
87   이충재 공무원노조 위원장 본격 업무 돌입   04월03일
86   공무원노조 창립11주년 기념식 개최   03월28일
85   사회적 책무 강화, 2013년 사업계획 확정   03월20일
84   교육의 새판짜기-대학을 바꿔라   12월08일
83   공무원노조 1천여매 헌혈증 전달  [1] 03월25일
82   조합원 총투표 23, 24일 양일간 실시결정   02월11일
81   공무원노조 3조직 통합 합의, 10월 이내 조직 대 조직으로 통합   06월02일
80   전국 300 간부 "하나의 심장 하나의 행동" 결의하다   02월17일
79   공무원연금 개정 논의, 어떻게 진행되고 있나?   08월19일
78   '8.15민족통일대회' 이명박 정권 심판 5000여 함성으로 가득차   08월19일
77   지난 3일(화) 제2차 지부장단 토론회 진행   06월05일
76   공무원운동의 새로운 역사의 포문을 연 5.3 총궐기!   05월08일
75   전국민주공무원노동조합 5대 위원장․사무처장에 정헌재․이충재 후보 당선!   동래구지부 02월18일
74   제20차 전국대의원대회 및 통합대의원대회 속보   동래구지부 12월11일

  1 [2][3][4][5] 
        
 
  제목 이름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