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알림마당 > 공지사항

등록시간: 2024년02월19일 10시36분    동래구지부   홈페이지: -   조회 : 97  
 국회 연금개혁 공론화위원회 이해관계자 공청회 개최


국회에서 연금개혁특별위원회 공론화위원회 공청회가 진행중이다. 국

회방송 갈무리



국회 연금개혁 특별위원회 산하 공론화위원회가 공청회를 열고 연금

개혁에 관한 의견을 모았다.

앞서 공론화위는 16일과 20일 오후 국회 본관에서 2차례에 걸쳐 공청

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청회는 사용자단체, 근로자단체, 지역가입자, 청년단체, 특수직역 등

각 이해관계자가 진술인으로 참여해 총 7개 주제에 대한 의견을 진술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16일 열린 1차 공청회에서는 ▲ 국민연금 소득대체율 및 보험요율 ▲

의무가입연령 및 수급연령 조정 ▲ 기초연금과 국민연금의 관계 ▲ 세

대간 형평성 개선 방안 ▲ 연금 사각지대 해소방안 등 5개 주제를, 2차

공청회에서는 ▲ 퇴직연금의 연금화 방안 ▲ 직역연금과 국민연금의

형평성 제고 등 2개 주제를 놓고 의견이 오고갔다.

국회연금개혁특별위원회 주호영 위원장은 인사말에서 "공청회를 통해

주신 말씀은 앞으로 공론화 과정에서 연금개혁 방안들을 구체화하고,

숙의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자료로 사용될 것"이라며 "의견 차이가 있

겠지만 서로 존중하며 후세대들에게 건전하고 튼튼한 공적연금을 물

려주기 위해 같이 지혜를 모아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해관계자로 참여한 공무원노조 박중배 부위원장은 ‘연금개혁 방안에

대한 공무원노조의 입장’이라는 주제로 공무원노조의 입장을 발표했

다.



공무원노조 박중배 부위원장이 연금개혁 방안에 대한 공무원노조의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국회방송 갈무리



박 부위원장은 지난 2015년 5월 공무원연금개혁을 위한 실무기구에서

합의한 사항을 언급하며 “공적연금 강화와 국민의 노후 빈곤 해소를

위해 국민연금 명목소득대체율을 50%로 한다는 합의 사항을 이행할

것”을 요구했다.

공무원들의 연금 수급개시연령과 관련해서는 “정년과 연금 지급 시기

가 일치하지 않아 소득공백이 발생하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며 ▲정년

과 연금수령 시기 일치 및 소득공백해소 방안 마련 ▲소방, 경찰 등 업

무 특성상 기대여명이 낮은 경우 연금수령 시기 기존의 60세 적용 등

을 요구했다.

또한 정년 전 조기 퇴직자와 관련 연금 삭감 비율을 줄이고, 퇴직과 동

시에 연금을 받은 뒤 일정연령 이후 삭감을 시작하는 등 제도 개선을

요구했다.

기초연금과 관련해서는 공무원연금 수령자(배우자 포함)도 기초연금대

상자와 노인일자리 사업 대상자에도 포함할 것을 주장했다.

이밖에 “2015년 공무원연금 개정으로 입직시점에 따라 수급연령 차이

로 인한 세대 간 형평성이 저해되고 있다”고 지적하며 ▲입사 연도에

따른 획일적 연금 수급 시기 개선 ▲2015년 공무원연금개정 이후 세대

에 퇴직수당 100% 지급 ▲국고지원으로 청년세대의 보험료율 인상 부

담을 낮출 것 등을 요구했다.

한편 공론화위는 지난 13일 제2차 전체회의를 열고 연금개혁 공론화

시민대표단 모집 방법과 시민대표단 모집 방법과 시나리오 워크숍을

위한 의제숙의단 구성 방안 등을 심의했다.

공론화위는 시민대표단(500명)을 모집하기 위해 오는 14일부터 2주간

'1만명 기초조사' 전화 면접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번 조사는 임의추출된 만 18세 이상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이뤄지

며, 연금개혁에 관한 입장과 향후 진행될 공론화 과정에 참여할 의향이

있는지 등을 설문할 예정이다.

공론화위가 국민 여론을 반영한 최종 보고서를 4·10 총선 이후 연금특

위에 제출하면 여야가 21대 국회 임기 종료 전에 연금개혁안 합의를

시도할 예정이다.

출처 : 공무원U신문(http://www.upublic.co.kr)


       
[ 전체 총 : 586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30 페이지 ]
586   2024 정책협의체 킥오프회의   04월23일 10
585   2030 청년위원회 악성민원 대책마련 행안부 면담 결과   04월17일 24
584   [추모성명] 선거사무로 순직한 남원시 공무원의 안타까운 죽음을 추모합니다.   04월09일 44
583   22대 총선 정책질의 답변   04월04일 42
582   국회연금특위 항의방문   04월01일 53
581   인사혁신처 합의사항 이행촉구 기자회견   03월26일 68
580   공무원노조 부산본부 행정부시장 면담   03월15일 70
579   제12대 1차 대의원대회 결과   03월13일 106
578   행정안전부 차관보 면담   03월08일 76
577   공무원노조 동래구지부 12대 1차 대의원대회 개최 알림   03월05일 94
576   차세대지방세입정보시스템 관련 행정안전부 면담   02월28일 75
575   국회 연금개혁 공론화위원회 이해관계자 공청회 개최   02월19일 97
574   부산형 통합늘봄 관련 부산시 및 교육청 면담   01월30일 127
573   [보도자료] (취재요청) 부산시 시정 홍보 특별조정교부금 교부 규탄 기자회견   01월23일 145
572   공무원 선거사무제도 주요현황 논의   01월12일 177
571   2024 공무원 보수인상 결과   01월03일 231
570   공무원 희생 강요하는 선거사무 강제동원 거부한다!   12월27일 148
569   전국공무원노동조합 및 부산본부 임원선거 결과   12월15일 161
568   공무원노조 부산본부 입후보 등록공고   12월01일 122
567   민주노총 임원선거 결과공고   12월01일 155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