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등록시간: 2023년01월27일    백퍼공감   홈페이지: -   조회 : 1001  
 나는 사회직 공무원입니다.

정말 궁금합니다.


직급별정원조례에 직급별정원책정기준이 있음에도 왜 지켜지지 않는 걸까요??
찾아가는 동 주민센터가 시작된 이래 차세대 복지행정 서비스가 도입되었고 복지전달체계 개편과 혁신이라는 명분아래 사회복지직 정원이 늘어났음에도 불구하고 상급직급으로 가는 T/O는 늘지 않고 왜 일반행적직이 우선하여 승진하고 복지팀장자리로 보직을 받아 가는 걸까요...

일반화가 아닙니다 제가 본 현실은 이렇습니다.
묵묵히 열심히 해주시는 멋진 팀장님들도 있는 반면 솔직히 쉬러 오시는 팀장님들도 많이 계십니다..
적어도 동 주민센터 복지팀장 자리는 인터넷 뉴스나 유튜브 보면서 시간 떼우는 자리가 아니라 슈퍼바이저로서 저소득 주민들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방향을 잡아주시고, 직원들의 고충과 애로사항을 듣고 조율도 할 줄 아는 선박의 조타수 자리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해당 업무를 수행할 수 없는 복지직 팀장님들도 저희들은 필요 없습니다.)

오늘 승진예정자 인원을 보고 게시판에 올라온 글들을 보니 가슴이 참 아픕니다.
앞이 꽉 막혀 있는데 야근하는 제 모습이 너무 처량하더군요...
승진이 전부는 아니지만 이로 인해 급여가 달라지고 삶의 질적인 부분에서 명암이 갈릴 수도 있는 부분이라, 봉사와 헌신만을 강요하지 말았으면 합니다.
저 또한 책임져야 할 가족이 있습니다. 평생을 몸담을 일터에서 얻어가는 행복의 일부입니다.
파이도 적당히 나눠 먹어야 하지요... 혼자 독식하면 탈나는 법인데...

이런 글을 쓰고 있는 현실이 안타깝네요...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사회직 뿐만 인 (23/02/08/ 19:31)
아니라 제 업무는 당연히 제가 알아서 잘해야 하는데 아니더라구요 남탓 그만하고 윗사람 찾지 마시고 맡은 바 업무 충실히 하시면 복 많을 꺼에요
 정말 승진할 만큼 (23/02/08/ 18:13)
일을 잘하는지 한번 생각해 보세요 시끄럽게 하는 척 말고 일을 많이 했는지
 역시나 (23/01/31/ 10:54)
안타까운 현실은 변하지 않구려....
 손가락 (23/01/31/ 09:47)
가지고 최근 인사예고 보세요.
 그래 니가 잘났으니 (23/01/27/ 14:41)
니가 다 해라
 길가메쉬 (23/01/27/ 14:41)
옆동네에서 퍼온 글이네요
 다른면에선 (23/01/27/ 13:13)
행정직이 왜 복지팀장 보직을 받는지 묻기 전에
그만큼 사회직이 많이 충원됐는데 왜 아직도 많은 행정직들이 복지 업무를 보고 있는지 생각해야 합니다.
행정직이 복지 업무 담당자인건 괜찮고 복지팀장인건 안되는 이유가 있나요? 노는 게장은 복지, 행정할거 없이 있습니다.
 좀 (23/01/27/ 11:19)
인사예고도 안떳는데 어디서 퍼왔나 보네요
우리도 참고는 해야겠죠
 에효  (23/01/27/ 10:59)
이제는 또 사회직 / 행정직 싸움붙겠구나 ㅠ 이제 그만좀 합시다 싸우는거,,
                                                          
[ 전체 총 : 11736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587 페이지 ]
11736   소란 피우는 민원인 밖에 끌고 간 공무원 '정당 공무집행' 판결   연합뉴스 03월31일 166
11735   혼인신고때 공무원 축하없어 섭섭?…"사망신고땐 울어줄까" 일침   머니투데이 03월30일 263
11734   '계약액 10%' 뇌물수수 의혹 무안군 4급 공무원 구속영장 신청   뉴스1 03월30일 107
11733   1300명에 계좌 적힌 '장남 청첩장' 발송 장흥군수 입건   뉴시스 03월29일 170
11732   국외연수  [6] 국외연수 03월28일 1190
11731   팩스 글씨 흐려서 행패, 악성민원 '고통'   KNN 03월28일 199
11730   퇴사각?…“집에 가고 싶다” MZ 공무원 하소연에 반색한 지자체   서울경제 03월28일 296
11729   더러운 일본의 핵오염수 방출을 찬성해준 매국노  [1] 독립군 03월27일 111
11728   전북도의원, 공무원에게 청첩장 돌려 물의…“단순히 경조사 알려”   KBS 03월27일 119
11727   사표 던지는 공무원, 1년에 3000명   한국경제 03월27일 215
11726   “이 ⅩⅩ 전화 받아…삽 들고 간다” 시의원에 '문자 폭탄' 보낸 공무원   서울경제 03월24일 323
11725   10만원짜리 운동화 ‘슬쩍’…남의 신발 들고 KTX 탄 전북도청 팀장 ‘견책’   헤럴드경제 03월23일 224
11724   [단독]"선글라스 찾아내라" 동사무소 직원 흉기로 위협한 60대 체포   국제신문 03월23일 285
11723   대체복무하는 구의원 의정비 줄까 말까   세계일보 03월23일 167
11722   국회의원들 청렴성위해 세비줄이는건 반대한다  [1] 한국인 03월22일 243
11721   여직원 혼자 사는 오피스텔 ‘무단 침입’ 전남도 공무원 직위 해제   문화일보 03월22일 198
11720   새내기 7급 공무원 숨진 채 발견…"극단선택 추정" 가족 신고   머니투데이 03월22일 281
11719   "안 되면 사무처 탓" 개표 실수 공무원… 국민의힘 해임 검토   뉴시스 03월21일 254
11718   진해군항제 동원에 창원시 공무원들 뿔났다…"공짜 노동이라니"   연합뉴스 03월21일 209
11717   ‘갑질 의혹’ 전라북도 공무원 강등…노조 “징계수위 약해”   KBS 03월21일 112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